조회 수 485 추천 수 0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관련 링크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p;sid1=001

갓판사, 갓검사가 가져다주는 사이다.

 

헤븐 조선 인정합니다.

 

 

Comment '5'
  • ?
    paro1923 2016.02.06 18:17
    음모론자들이 부들부들하는 소리가 들리는군요.
  • ?
    함장 2016.02.06 18:23
    >“일제의 식민사관 청산을 위해 싸워 온 피고인은 광복 70주년에 법정에 서 있다” “이 재판은 무엇이 애국이고 무엇이 매국인지 역사적으로 판정해야 한다”
    >“이 사건은 우리 학계에 엄존하는 임나일본부설 식민사관을 논박한 것으로 피고인의 고의성을 인정할 수 없고, 따라서 이 사건은 ‘감히’ 사건이 안 된다”
    >방청석에서 변론과 피고인 진술이 이어질 때마다 “친일파, 매국노” 등으로 웅성거렸다. 마지막으로 피고인석에 선 이 소장의 진술이 시작됐다. 이 소장은
    >“대한민국 헌법에도 우리는 3·1운동의 법통을 이어받은 나라입니다. 지금 검찰이 조선총독부 시절의 검찰이 아니라면 피고인석에 세워야 할 사람은 김현구입니다”
    >http://weekly.khan.co.kr/khnm.html?mode=view&code=115&artid=201509221112411

    >지난달 30일 공판에선, 피고인 측 변호인이 김 교수에게 "독도가 어느 나라 땅이냐"라고 묻기도 했다. 민망한 장면이다.
    >http://www.pressian.com/news/article.html?no=130927

    >"재판까지 갔으니 공격은 점점 심해지고 있죠. 그러나 이것은 개인에 대한 비판이나 공격이 아니고 역사관에 대한 공격이죠. 그래서 이런 싸움에서는 저를 하나의 도구로 생각해야 해요. 그렇게 생각하니 마음은 편해집니다. 짧게 말하면 해방 이후 70년 동안, 일제강점기 이후 100여 년 동안, 그리고 더 길게 가면 조선 후기 300년 이상 가는 권력에 저는 도전하는 것입니다."
    >http://www.pressian.com/news/article.html?no=130927

    이러던 그 재판이군요.
  • ?
    paro1923 2016.02.06 21:57

    마지막 글 실제 링크 :
    http://www.ohmynews.com/NWS_Web/Mobile/at_pg.aspx?CNTN_CD=A0002141443

     

    ...뭐어, 자신이 선지자라도 되는 것처럼 독선과 오만에 빠져 헛소리 늘어놓는 건 똑같습니다만.

  • ?
    지나가던스 2016.02.09 07:34
    예전에 고등학교 다닐 때 교육청에서 토론대회 주관하면서 이덕일 씨 책을 선정한 적이 있었는데, 그 사람이 이렇게 됐군요.
  • profile
    전위대 2016.02.09 20:14
    요즘들어 좀 날뛰는 편이긴 하지만... 옛날부터 이 모양이었죠. 자기 마음에 안들면 다 친일파라고 발악하다가 응당 치러야할 댓가를 치른 것 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슈사회 게시판은 초성체가 금지됩니다. 함장 2015.07.03 4704
404 자산운용사 책임인정 cronica 2021.04.22 32
403 임정(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관 건립 정부가 발목 paro1923 2017.04.10 4053
402 일본정부 10억엔 송금 완료 2 클래식9번 2016.08.31 8451
401 일본이 23개월만에 원전을 재가동했습니다. 5 file 클래식9번 2015.08.11 446
400 일본'소녀상 철거안하면 10억엔 못준다.' 4 타이커스 2016.01.02 414
399 일본 최고재판소, 일본 외 원폭피해자에게 치료비 전액 지급 판결 1 봄날 2015.09.08 459
398 일본 안보법안 반대 시위가 대규모로 열렸다 합니다 3 봄날 2015.08.30 460
397 일본 산케이(産經)신문 가토 다쓰야(加藤達也) 전 서울지국장에게 1심에서 무죄가 선고. 5 함장 2015.12.18 428
396 인터넷 자유, 어디까지 왔나? - '인터넷 자유' 뉴스 모음 5 봄날 2015.10.28 617
395 인명구조, 돕지는 못할망정 시끄럽다니… 4 alphaca 2015.07.30 512
394 인구절벽 후 절망사회 ‘탈출구’는 없나 1 paro1923 2016.01.24 495
393 이희호여사, '안의원에게 정권교체발언한적 없다' 1 타이커스 2016.01.06 423
392 이혼문제로 아내와 말다툼하다 아내를 살해한 남자가 17년형을 받았군요. 타이커스 2015.08.28 414
391 이태하, 징역 1년6월 확정 cronica 2021.06.07 34
390 이준규前서장, 현충원 이장 file cronica 2021.05.23 71
389 이정현 "대통령과 맞서는게 정의라 인식하면 여당의원 자격없어" 1 paro1923 2016.08.10 1145
388 이승만 시 공모전에서 '세로드립' 나와... 2 paro1923 2016.04.04 650
387 이성호 인권위원장 후보자 청문회가 오늘 있었습니다 3 봄날 2015.08.11 538
386 이번주 노동계 기사 모음 봄날 2015.11.19 49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 Next
/ 2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