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43 추천 수 0 댓글 1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항목 몇개 만들어 보고나서 생각했는데, 현재 위키위키는 침체가 12월 들어서 더욱 가속화 되는 것 같습니다.

 

1. 위키위키에서 사람을 부르는 것은 항목인데, 새로 항목을 만들어도 어차피 리그베다 위키는 다른 위키나 문서에 밀려서 검색 순위 상위에 뜨지 않고, 참여자가 없으니까 새로운 소식을 전하는데는 한계가 있습니다.

 

2. '새로운 기획'에 대해서는 생각해봤지만, 어차피 리그베다 위키가 하는거 다른 위키가 그대로 흉내내면 그냥 거기서 끝이고, 인원이 없어서 사실상 혼자 힘으로 할 수 밖에 없는데 혼자 할 수 있는 일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리그베다 위키에서 혼자서 할 수 있는건 100% 다른 위키가 더 잘 할 수 있고, 리그베다 위키가 못하는 것도 다른 위키들은 다 잘 할 수 있습니다. 그렇게 생각하고 생각하는건 그만뒀습니다. 결국 아이디어 퍼주기나 될 것 같으니까.

 

3. '믿음을 주라'고도 하는데 인터넷에서 남한테 믿음을 줄 방법이 있기나 한지 모르겠고. 재판만 1심에서 1년 이상 끌었는데 앞으로 몇년이 더 걸리지 모르겠고, 재판 끝나서 말할 수 있는거 다 떨벌여도 믿어줄지 모르겠고, 잘해봤자 '이제와서 무슨 소리냐'는 소리 밖에 안 들을 것 같고. 인터넷에서 나쁜 소리 듣던 사람이 무슨 일이 있어도 좋은 사람으로 뒤집히는 경우는 평생 동안 본 적이 없습니다.

 

그리고 믿는거랑 쓰는건 다른 문제죠.

 

솔직히 욕먹고 나 개인이나 운영진이 다수 인터넷 익명에서 상종할 인간 취급 받지 못한건 꽤 오래 되긴 헀어요. 그 동안 많은 사람들의 스탠드도 "리그베다 위키는 자료가 있으니까 쓴다."는 거지 "운영진이 마음에 들어서 쓴다."는 사람은 거의 없었고.

 

 

  • profile
    집토끼 2015.12.18 00:22
    이 글만 한시적으로 비로그인 사용자의 댓글을 열어보는건 어떠신가요?
  • ?
    함장 2015.12.18 00:32
    ? 왜요?
  • profile
    집토끼 2015.12.18 00:39
    어짜피 눈팅할 사람들이 누군지는 뻔하니 하고 싶은 말이라도 하고 가라고 하는거죠. 욕이 나올 가능성이 크기도 하고 욕먹는게 싫은건 누구나 매한가지라지만, 듣지 않겠다는 모습보단 나을거라고 봅니다. 물론 여시진 않을 것으로 보이지만요.
  • profile
    alphatest02 2015.12.18 00:57
    안 될 걸 알면서 하는 말이 세상에거 가장 무의미한 말이라고 봐요.
  • profile
    집토끼 2015.12.18 01:04
    생각은 안해봤을까요. 독안에 든 쥐 같은 절박함이란걸 체감했다고는 말 못하겠는데, 적어도 극한 상황에서 사람의 생각이나 행동이 바뀌게 되는 것은 본거 같군요. 맡지 않을거라 예상된 것에 손을 내민 것 이외의 변화까진 기대하지 말았어야 했나요?
  • profile
    alphatest02 2015.12.18 00:58
    지금은 그저 현상유지만 하는 걸로 충분해요. 너무 고뇌하지 마세요. 지금 하는 일만으로도 충분히 수고하시는 거니까요.
  • ?
    사혁연 2015.12.18 01:29
    3번에 관해서는 제가 말참견하긴 너무 무겁고.. 1+2번에 관해서만 말참견해보자면 말입니다만, 나무를 제외한 모든 위키들이 크기와 모양은 다를지언정 비슷한 고민들은 대체로 하고 있는 거 같애요

    잘은 모르지만 현재 위키 생태계 자체가 나무에 이용자를 다 뺏길 수밖에 없는 상황인 건 있는 거 같고, 단기적인 노력으로 지형 자체를 바꾸긴 어렵고... alphatest님 말처럼 일단은 유지가 돼가고 있다는 거에 의미를 둬야 되지 않을까 싶기도,,
  • ?
    사막 2015.12.18 01:43
    위키 침체를 반전시키는건 2번 때문에 불가능하다고 생각해요. 커뮤니티라도 살릴 방법을 생각해 보는 것이 어떨까 싶은데, 몇십명을 늘릴 방도조차 생각이 안나네요.
  • ?
    봄날 2015.12.18 09:51
    커뮤니티 늘리는 건 절대로 이용자 유입을 늘리는 대안이 될 수 없습니다. 여기는 `리그베다 위키 게시판`이고, 용도는 위키 부속 게시판입니다. 처음 만든 용도와 상당히 어긋나죠. 사람들도 여기를 부속 게시판이라고 인식하는 사람이 많습니다. 이 게시판을 주로 안 만드는 이상 이미지때문에 이용자층을 늘리는 게 쉽지 않습니다. 솔직히 여기가 다른 커뮤니티보다 우월성이 있나요? 없습니다. 오히려 존댓말을 해야 하고, 일부 불문율이 있는 등 자유도가 극히 낮습니다. 위키위키를 키우는데 집중하는 게 더 낫습니다.

    사람 문제는 글쎄요... 사람을 늘려야 한다는 강박 관념은 버리는 게 어떨까요? 제가 봤을 때 지금 위키계는 위키 이용자는 그대로거나 조금 늘었는데 나무위키와 중소형 위키 다수가 생겨난 상황(즉 공급이 수요보다 많은)인데, 비 위키 이용자를 억지로 끌고 들어오지 않는 이상은 이용자 증대를 바라기 힘든 상황입니다. 신뢰 문제야 결국은 시간 문제고, 위키 사용자층이 대거 유입되는 게 기대되기 어렵다면 인원 증가 문제는 후순위로 미뤄도 될 문제라고 봅니다.
  • profile
    wkpark 2015.12.18 17:17
    위키 자체의 검색 유입량은 지난 90일동안 아주 미약하게나마 증가추세입니다.
    (구글 애널리틱스 기준)

    편집에 참여하는 사용자의 변화량도 거의 없어보이고,
    편집 회수는 지난 180일간 평균 ~200회입니다.

    침체로 보이지는 않고 현상 유지하고 있는 상태지요.
  • ?
    paro1923 2015.12.18 17:59

    과거만 돌아본다고 해서 뭐가 달라지진 않죠. 지금 상태에서 더 악화되지 않게 정비하는 것도 의미있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 profile
    choi4624 2015.12.18 22:25
    지금은 리그베다위키가 생각하는 시간이 되었으면 해요. 지금만큼 생각하기 좋은 환경이 언제 올까요?

    리그베다위키가 어떤 곳인지 되도록 많은 사람들에게 구체적으로 인지할 수 있게 명시하는 행동이 의미가 없는건 아니에요. 우린 여태까지 주먹구구식으로만 행동해오지 않았나 싶어요. (엔젤하이로 시절부터 쭈욱)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59 요즘 유머게시판이 유행이던데 8 alphaca 2015.06.28 460
1058 잡설(+근황) 1 perpenDcular 2019.07.04 459
1057 부트스트랩 테마 작업 완료 및 사용자 CSS 기능 지원 wkpark 2016.01.25 459
1056 누군가 나무위키의 문서를 복붙하고 있는 것 같은데... 13 perpenDcular 2016.05.01 457
1055 중국의 사이비 종교 [[화장종문]]. 2 함장 2015.11.30 454
1054 요즘 근황 13 HOMURA 2015.11.02 454
1053 데이터 세이버 쓰니까 느리네요 1 Tiehulf 2015.08.19 454
1052 이젠 일부러 대량 복붙하는 이용자도 있군요. 12 함장 2015.09.17 453
1051 차라리 여기가 모든 인터넷 문제의 만악의 근원이나 악의 소굴이라면 좋겠군요. 3 집토끼 2016.03.22 451
1050 침팬지의 석기시대 진입 5 리르 2015.08.21 449
1049 저번 위키게에선 직전에 털퇴했었는데... 3 gildong7 2015.06.28 445
1048 잡담 17 wkpark 2015.11.20 445
1047 청춘 기관총 항목 생성 함장 2015.07.03 444
1046 전세계 대표 간식 10선 5 alphatest02 2015.07.22 444
»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음. 12 함장 2015.12.17 443
1044 치킨값 인상에 문득 4 alphatest010 2015.08.06 443
1043 노트북(에일리언웨어) 관련 질문을... 6 메메 2015.09.15 442
1042 어린 상주 이야기 4 봄날 2015.10.26 442
1041 20만원 컴퓨터라 불리는 사건에 대한 잡담 5 file choi4624 2016.04.07 442
1040 무단 포킹에 관련된 부정경쟁 3 anan1421 2015.07.08 44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62 Next
/ 6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