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링크 http://www.mirror.co.uk/news/weird-news/...ce-6270622
링크2 https://twitter.com/Renzo_Soprano/status/632818838044807168

[[영국]]에서 대학 등 고등교육기관에 출원 소속 업무를 담당하는 UCAS에 [[해리포터]]에 나오는 [[호그와트]] [[대학]]에서 원덜로지(Wandology)를 배우고 싶다고 제출한 익명의 학생이 있었습니다. 그는 자신의 특기를 "[[뾰족모자]] 쓰기"와 "[[폴 대니얼스]](Paul Daniels,영국의 마술사, 방송인) TV 스페셜 보기"라고 썻습니다.

 


UCAS에서는 매우 친절하게 답변해주었습니다.

당신은, 아래 아래와 같은 과목에서 A를 2과목, B를 1과목 이상 취하지 않기 때문에, 원덜로지 코스에는 수험할 수 없습니다.
고등 주문학(Advanced Spellcrafting)
비전학(Mystimatics)
어둠의 마법에 대한 방어술(Defence Against the Dark Arts)
오컬트의 역사(History of the Occult)
마법 지팡이 디자인(Shaft Design)

안타깝게도 막대기 흔들기, 뾰족모자 쓰기, 폴 대니얼스 TV쇼 보기는 적절한 특기로 인정되지 못한 것 같습니다. 그리고 내년에 다시 신청할 거라면 [[부엉이]]에게 원서를 묶어서 보내고 최선을 다하라고 답변했습니다.

?
  • profile
    Tiehulf 2015.08.27 07:17
    센스가 넘치네요
  • ?
    밀레니엄 2015.08.27 19:36
    보통은 "그것은 우리 부서의 소관이 아닙니다." 같은 매크로성 답변을 보냈겠죠.
  • profile
    Tiehulf 2015.08.27 19:47
    ~~모른다. 그건 내 관할밖이다.~~
  • profile
    임네닉 2015.08.27 08:10
    동심을 지켜주는 UCAS
  • ?
    함장 2015.08.27 08:53
    대학 갈 정도면 이미 아이는 아니지 않을까....
  • profile
    임네닉 2015.08.27 09:49
    ~~암만 나이가 있어도 저런 행동을 하면 동심있다고 봐도 무방하지 않을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뉴스게시판 글은 추천 3회가 되면 추천게시판으로 이동합니다. 함장 2015.09.07 11011 1
127 일본 홋카이도에서 48세 히키코모리 남성이 방치되어 있었던 사연. 함장 2015.08.27 730 0
126 4컷 만화 빵으로 Peace!(パンでPeace!), 애니화 결정. 2 함장 2015.08.27 1150 0
125 중국 난징, 여성이 수박을 구입하고 잘라서 먹어보고는 달지 않아서 반품을 요구. 받아주지 않자 공안에 "수박이 달지 않다"고 신고. 2 함장 2015.08.27 1036 0
» 영국, 호그와트 대학에 진학하고 싶다고 요청한 학생에게 공공기관의 친절한 답변 6 함장 2015.08.27 1604 0
123 다리가 아파서 병원에 갔더니, 뇌의 50% 이상이 없어진게 발견. 1 함장 2015.08.27 1189 0
122 영국 스타벅스에서 커피를 1년 내내 공짜로 마시는 남자. 365일 분의 스타벅스 카드를 준비하여 각각에 생일을 등록하는 방법. 4 함장 2015.08.27 2102 0
121 일본, 프로복서 출신 대학원생(24), 아내와 치정 관계를 가진 변호사(42)를 구타하고 성기를 절단, 화장실 변기에 흘려보낸 사건 정리. 4 함장 2015.08.27 2130 0
120 일본 앙케이트. 속편을 읽고 싶은 완결만화, TOP5 2 함장 2015.08.27 1010 0
119 미국, 아침 프로그램 생방송 중에 아나운서와 카메라맨이 총격당해 사망. 1 함장 2015.08.27 1069 0
118 일본 후쿠오카 현, 남자 고교생(16)이 무면허 운전, 맞은편 차의 운전자에게 부상을 입히고 담벼락을 파괴한 뒤 뺑소니. 1 함장 2015.08.27 924 0
117 신세기 에반게리온, 가고메 사의 야채주스 100과 콜라보레이션 계획. CM 영상 발표. 함장 2015.08.26 798 0
116 일본 앙케이트, 빚 1억 미남 vs 재산 1억 추남. 어느 쪽과 결혼해야 한다면? 5 함장 2015.08.26 1088 0
115 테러조직이슬람 국가(IS), 세계유산 팔미라 유적 파괴, 사진 공개. 3 함장 2015.08.26 794 0
114 일본 후쿠오카 현, 14세 여중생이 같은 학급 여학생을 부엌칼로 위협, 「어째서 나와 놀지 않는 거야. 죽일거야」 2 함장 2015.08.26 1143 0
113 다스베이더의 이름, 미국에서 아기 이름 랭킹 톱 1,000에 들다. 3 함장 2015.08.26 1076 0
112 하이스코어 걸 사건으로 촉발된, 스퀘어 에닉스와 SNS 플레이모어의 소송전. 화해 성립. 하이스코어 걸 부활하나? 1 함장 2015.08.26 891 0
111 대만, 미술전에서 소년이 넘어져 17세기 이탈리아 명화에 구멍을 뚫어. 2 함장 2015.08.26 780 0
110 미국 캘리포니아 북부, 산불이 나서 기르던 고양이를 놔두고 주인 부부가 도망쳤으나, 고양이는 기적적으로 생존하여 발견. 함장 2015.08.26 1080 0
109 어둠 속에서 타인의 눈을 10분간 보고 있으면 환각에 빠지게 된다. 얼굴이 변형되며 괴물을 보게 될 수도. 1 함장 2015.08.26 863 0
108 일본, IT 노동자의 저임금에 대해서 니시무라 히로유키 발언. "한탄해도 어쩔 수 없다. 낮은 평가를 받고 있다고 생각하면 독립하거나 전직을 해라." 3 함장 2015.08.26 937 0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5 Next
/ 1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