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986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관련 링크 http://news.donga.com/3/all/20151119/74867087/1

2015111500566_0.jpg

 

 

서울경찰청 41기동대에 속한 정숙현 경위는 시위대가 던진 보도블록에 맞고 8바늘을 꿰메는 대수술을 받아야 했습니다.

 

 

광주청 1기동대 소속의 모상현 순경은 오른 손가락의 힘줄이 끊겨 전치 4주의 부상을 입었다. 오른손에 시위대의 각목을 맞은 모 순경은 힘줄이 파열되는 부상을 입어 2시간 여에 걸친 수술을 받았지만 파열된 그의 오른손이 다시 예전처럼 돌아갈 수 있을지는 불분명합니다.

 

 

이 외에도 113명의 경찰관들이 지난 폭력시위로 인해 부상을 입었습니다.

 

 

이번 폭력시위를 주동한 혐의를 받고 있는 한상균은 현재 조계사로 도피한 상태이고, 조계사는 이를 수용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경찰은 현재 조계사 주위에 경찰력을 배치하여 동태를 살피고 있습니다. 

 

 

또한 '민중총궐기 투쟁본부'에서는 12월 5일에 2차 민중총궐기를 일으키겠다는 선언을 한 상태입니다. 만약 또 다시 폭력시위가 벌어진다면 부상을 입는 경찰은 더 늘어날 것입니다.

Comment '6'
  • profile
    타이커스 2015.11.20 12:37
    이거 또 싸움이 대판 벌어지겠네요. 뭐 개인적으로는 이번시위는 '경찰이나 시위대나 똑같이 과격했다'라고 보는 입장이여서...
  • profile
    클래식9번 2015.11.20 20:16
    저는 이번에 경찰이 너무 소극적, 수세적, 방어적으로 대처해서 피해를 키웠다고 생각합니다. 시위대의 피해를 줄인다는 취지는 이해가 되지만, 이렇게 많은 경찰관들이 부상을 입어서야 오히려 공권력이 시민의 보호를 받아야 하는 뒤집힌 상황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시민의 안녕과 안전을 보호하는 것이 경찰의 역할이라면, 다음 번 예상되는 폭력시위에 있어서는 예방적, 전진적, 적극적인 방법을 사용해서 경찰의 피해도 줄이고 시민의 안녕과 안전 또한 더 효과적으로 지킬 수 있는 방법을 사용했으면 좋겠습니다.
  • ?
    봄날 2015.11.20 14:36
    그때는 폭력 시위가 일어나지 않겠죠. 많은 사람들이 눈치 주고 있으니까요. 물론 폭력 진압도 일어나면 안 되고요.
  • profile
    클래식9번 2015.11.20 20:01
    저도 그렇게 되기를 바랍니다만, 예감이 좋지 않네요.
  • ?
    paro1923 2015.11.20 21:19
    시위대도 '시위꾼'들과 섞이지 않도록 하고, 경찰도 일종의 '옥석 가리기'(일반 참가자와 선동꾼 가려내기)를 잘 해주는 게 베스트인데... 제발 그렇게 되어줬으면 할 따름입니다.
  • profile
    클래식9번 2015.11.20 22:54
    선동꾼들을 효과적으로 골라서 제압할 수 있는 장비가 있으면 정말 좋겠지만, 늘 그렇듯이 경찰 장비의 발전은 지지부진하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슈사회 게시판은 초성체가 금지됩니다. 함장 2015.07.03 4578
293 도라산 관측소 앞에 북한 무인기 출현, 군 경고사격 1 file 클래식9번 2016.01.13 427
292 미국에서 10대 남매 노예로 부린 한인 40대 여성 체포 3 함장 2016.01.13 575
291 5억3800만원 들인 36m 높이 中 마오쩌둥 동상, SNS 비난 이틀 만에 철거돼 1 paro1923 2016.01.10 486
290 안철수 신당 당명 확정 '국민의 당' 2 file 클래식9번 2016.01.08 373
289 sk김창근 수펙스 추구 협의회 의장 "본질과 게임룰 바꾸는 혁신으로 위기극복" 신년사 발표!!! sotkfkd99 2016.01.08 495
288 북한이 국호를 Corea로 바꿀 예정이라는데. 5 함장 2016.01.08 555
287 대북방송 전면 재개 5 file 클래식9번 2016.01.08 333
286 독일 쾰른, 아랍계 남성들이 집단성폭력 저질러… 反이민정서 '고개' 1 paro1923 2016.01.07 542
285 이희호여사, '안의원에게 정권교체발언한적 없다' 1 타이커스 2016.01.06 421
284 북한, 수소탄 실험 전격 실시 1 file 클래식9번 2016.01.06 420
283 엄마부대 "위안부 할머니들이 희생해 달라" 3 펄시우스 2016.01.06 584
282 사우디, 이란과 외교관계 단절 선언…양국 극한 대치(종합) 2 함장 2016.01.04 340
281 일본'소녀상 철거안하면 10억엔 못준다.' 4 타이커스 2016.01.02 413
280 [노동계 기사 모음] 해고와 해고사이 4 봄날 2015.12.30 325
279 '위안부 최종해결' 하루만에 '합의해석·협상과정' 공방 1 paro1923 2015.12.30 325
278 위안부 협상 이후 반응 뉴스 모음 21 봄날 2015.12.28 584
277 위안부 문제 최종타결 4 file 클래식9번 2015.12.28 343
276 새민련, 신당명 '더불어 민주당'으로.... 9 타이커스 2015.12.28 396
275 북한, '남한인권백서'발간 3 타이커스 2015.12.27 482
274 [지난뉴스] 구산성당, 재개발로 179년 역사의 터 내주고 이전 2 집토끼 2015.12.26 424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4 Next
/ 2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