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975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관련 링크 http://news.donga.com/3/all/20151119/74867087/1

2015111500566_0.jpg

 

 

서울경찰청 41기동대에 속한 정숙현 경위는 시위대가 던진 보도블록에 맞고 8바늘을 꿰메는 대수술을 받아야 했습니다.

 

 

광주청 1기동대 소속의 모상현 순경은 오른 손가락의 힘줄이 끊겨 전치 4주의 부상을 입었다. 오른손에 시위대의 각목을 맞은 모 순경은 힘줄이 파열되는 부상을 입어 2시간 여에 걸친 수술을 받았지만 파열된 그의 오른손이 다시 예전처럼 돌아갈 수 있을지는 불분명합니다.

 

 

이 외에도 113명의 경찰관들이 지난 폭력시위로 인해 부상을 입었습니다.

 

 

이번 폭력시위를 주동한 혐의를 받고 있는 한상균은 현재 조계사로 도피한 상태이고, 조계사는 이를 수용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경찰은 현재 조계사 주위에 경찰력을 배치하여 동태를 살피고 있습니다. 

 

 

또한 '민중총궐기 투쟁본부'에서는 12월 5일에 2차 민중총궐기를 일으키겠다는 선언을 한 상태입니다. 만약 또 다시 폭력시위가 벌어진다면 부상을 입는 경찰은 더 늘어날 것입니다.

Comment '6'
  • profile
    타이커스 2015.11.20 12:37
    이거 또 싸움이 대판 벌어지겠네요. 뭐 개인적으로는 이번시위는 '경찰이나 시위대나 똑같이 과격했다'라고 보는 입장이여서...
  • profile
    클래식9번 2015.11.20 20:16
    저는 이번에 경찰이 너무 소극적, 수세적, 방어적으로 대처해서 피해를 키웠다고 생각합니다. 시위대의 피해를 줄인다는 취지는 이해가 되지만, 이렇게 많은 경찰관들이 부상을 입어서야 오히려 공권력이 시민의 보호를 받아야 하는 뒤집힌 상황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시민의 안녕과 안전을 보호하는 것이 경찰의 역할이라면, 다음 번 예상되는 폭력시위에 있어서는 예방적, 전진적, 적극적인 방법을 사용해서 경찰의 피해도 줄이고 시민의 안녕과 안전 또한 더 효과적으로 지킬 수 있는 방법을 사용했으면 좋겠습니다.
  • ?
    봄날 2015.11.20 14:36
    그때는 폭력 시위가 일어나지 않겠죠. 많은 사람들이 눈치 주고 있으니까요. 물론 폭력 진압도 일어나면 안 되고요.
  • profile
    클래식9번 2015.11.20 20:01
    저도 그렇게 되기를 바랍니다만, 예감이 좋지 않네요.
  • ?
    paro1923 2015.11.20 21:19
    시위대도 '시위꾼'들과 섞이지 않도록 하고, 경찰도 일종의 '옥석 가리기'(일반 참가자와 선동꾼 가려내기)를 잘 해주는 게 베스트인데... 제발 그렇게 되어줬으면 할 따름입니다.
  • profile
    클래식9번 2015.11.20 22:54
    선동꾼들을 효과적으로 골라서 제압할 수 있는 장비가 있으면 정말 좋겠지만, 늘 그렇듯이 경찰 장비의 발전은 지지부진하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슈사회 게시판은 초성체가 금지됩니다. 함장 2015.07.03 4446
245 안철수 문,안,박 연립 거부...혁신전대 제안 11 타이커스 2015.11.29 520
244 금융위원회, 인터넷전문은행 2개사 인가 봄날 2015.11.29 399
243 해외 용병 떠나는 청년들 10 file 클래식9번 2015.11.27 567
242 < YS 서거> 전두환, 10분 조문…"역사적 화해냐" 질문에 '부답' 1 paro1923 2015.11.25 561
241 경찰, 음란사이트 ‘소라넷’ 수사 착수…폐쇄도 추진 4 file 클래식9번 2015.11.25 601
240 '한국 해군 캐나다 침공'은 오보라는군요. 1 함장 2015.11.24 450
239 터키, 시리아 국경서 러시아 전투기 격추…"영공 침범" 함장 2015.11.24 429
238 '남의 책 표지만 바꿔 출간'…교수 200여명 사법처리 봄날 2015.11.24 331
237 <나는 지방대 시간강사다> 일주일에 이틀은 교수님, 사흘은 아르바이트생 1 HOMURA 2015.11.23 668
236 4자연대 통합 진보정당 ‘정의당’ 공식출범 8 봄날 2015.11.22 563
235 김영삼이 서거했군요. 4 alphatest010 2015.11.22 504
234 이 예언글이라는 글은 생각보다 꽤 정확하군요. 2 HOMURA 2015.11.21 579
233 경찰 '폭력시위주도' 민노총 등 8개 단체 압수수색 file 클래식9번 2015.11.21 411
232 민중총궐기를 ‘테러’하는 방법 8 alphatest010 2015.11.21 536
» 부상 경찰들이 증언한 폭력시위 6 file 클래식9번 2015.11.20 975
230 시사인 만화-노무현, 노인 ,노동자 혐오 2 타이커스 2015.11.19 766
229 이번주 노동계 기사 모음 봄날 2015.11.19 485
228 2015.11.14.일 자행된 불법적 비민주 독재세력과 그 부역자들의 폭동 및 해당사건에 대한 미성숙한 민주의식 소지자들의 반응에 관한 소고 33 Call 2015.11.18 702
227 아웅산 수치 '국정 자기가 지휘하겠다' 3 타이커스 2015.11.18 398
226 시위와 진압 사이 - 폭력은 폭력을 부른다 12 봄날 2015.11.17 508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2 Next
/ 2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