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제가 그래도 그렇게 못난이는 아닌 줄 알았어요.

대입에 실패할 때만 해도, 스스로가 아직 닦이지 않은 보석...까진 아니어도 최소한 쓸모가 없진 않은 인간이라고 생각했어요.

 

대입 이후.

나와는 달리 돌아가는 주변.

 

물론 절 재미있게 여겨 주더군요.

그치만 그건 우스꽝스러움에 기인한 것.

사실 '재미있게 여겨'가 아니라 '우습게 여겨' 정도가 가깝겠네요.

그나마 겉도는 아이가 되지 않을 수 있었던 건, '활용 가치'가 있었기 때문일 겁니다.

 

하루가 멀다 하고 착착 접혀 나가는 자신감.

내가 우습게, 찌질하게, 이상하게, 거부감 들게 인지되고 있다는 것을 알고 난 이후의 당혹감.

내가 생각해 온 나와 저들이 보는 나 사이의 갭이 피부에 닿았을 때의 그 서늘함.

나의 호감이 저쪽의 불쾌감으로 작용될 수 있다는 사실을 알았을 때의 씁쓸함.

그래. 이게 현실.

 

거울 속 모습과 녹음기 속 목소리.

아, 이런 사람이라면 나라도 싫겠다.

 

인기 없는 아이들.

그들의 공통분모.

떨어지는 비주얼.

 

나는 저들과 주류의 경계에 아슬아슬하게 걸쳐 있구나.

적어도 저 잘 나가는 선남선녀들처럼 예쁨받지 못하는구나.

 

유치한 고민들.

앞으로가 더 문제.

나는 어찌할 것인가. 어찌 될 것인가.

 

제가 인터넷을 좋아하는 이유.

얼굴과 목소리를 드러낼 필요가 없어서.

 

어딘가에 처음 들어섰을 때 스캔당하는 느낌.

'별 볼 일 없는 사람이네'라는 그 눈빛.

5할의 유전자와 5할의 자기 관리 부족이 빚어낸 참사.

 

날씬하고

잘생기고

키도 크고

향기 좋고

매너 있고

똑똑하고

깜찍하고

센스 있고

샤프하고

옷 잘 입고

돈 잘 벌고

인기 많은

사람이 되고 싶었는데.

 

노력이 부족했던 것인지.

 

황금과 용모가 부족하면 노력이라도 깔려야 하는데

의욕은 접힐 대로 접혀 버려,

이제는 손바닥만 한 조각으로 비실비실.

 

그래요.

사실 정당한 대가를 받으시는 정신과 의사 선생님이나 상담 센터 선생님이 아닌 이상

이런 징징거림을 들어야 할 이유를 가진 사람은 어디에도 없어요.

 

난 저들이 될 수 없을까.

난 선남선녀에 낄 수 없는 걸까.

 

어느 정도로 저자세로 가야 예쁨 받을 수 있을까.

왜 여전히 나댄다, 꼴사납다는 이야기가 나올까.

내가 미남이었어도 이랬을까?

 

...힘내고 싶은데

힘이 나지 않음.

 

인장은 이렇게나 밝은데,

이렇게나 화사한데,

왜 현실의 책은 이다지도. 이다지도.

 

...미쳤네요.

글을 여기까지 쓰다니.

  • ?
    Qjfrmf 2015.08.28 23:47

    모든 인간은 그 자체만으로도 존중받을만한 가치가 있고 삶이란건 결국 자신의 가치를 찾아나가는 과정이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모두가 자신의 가치를 찾아내는데에 성공하는건 아니고 그 찾아가는 과정이 아무리 고되고 힘들다 하더라도 그것이 존중받지 말아야할 이유는 못되죠. 힘내세요. 포기하시지않는다면 언젠간 자신만의 가치를 찾아내실 수 있을겁니다. 그리고 자책하지 마시고 주변 사람들을 좀 더 믿어보세요. 생각보다 님을 응원하는 사람들은 주변에 많을겁니다. 저를 포함해서요.

  • profile
    책에봐라 2015.09.30 15:40
    언젠간 제 가치를 발견하고 남들 앞에 좀 떳떳해질 날이 오겠지요. 마지막에서는 Qjfrmf님 스스로도 포함하여 응원하는 분들이 많다고 해 주신 점 감사합니다. 아마 이 댓글을 당장 보시긴 어렵겠지만... 아무튼 힘 낼게요.
  • ?
    paro1923 2015.08.29 00:52
    위로의 추천 드립니다.
  • profile
    책에봐라 2015.09.30 15:42
    감사합니다.
  • ?
    사막 2015.08.29 05:58
    어제 오늘 자외선 차단제는 바르고 외출하신 거예요?

    아니라면 지금 시작도 안하고 불평만 하는거예요.
  • profile
    책에봐라 2015.09.30 15:42
    그러니까 피부가 문제가 아니라...
    ...물론 뭐든지 하긴 해야겠죠...

    근데 기본적인 와꾸(…) 앞에서는... 아;;
    ...암튼 감사해요...
  • profile
    임네닉 2015.08.29 08:18
    ...너무 기준을 높게 잡고 너무 타인의 시선에 신경쓰는것 같으시네요 좀더 자존감을 가지시는게 좋다고 봅니다만 사람심리쪽은 아무것도 모르는 일반인이라 저 정도 의견 제시밖에 못하겠네요 그냥 빨리 상담 받아 보시는게 어떨까요?
  • profile
    책에봐라 2015.09.30 16:29
    그런... 걸까요?
    상담... 그래요, 상담...

    하긴 전문가가 아닌 이상 오히려 사람 심리는 잘 모르는 게 자연스럽죠.
    그럼에도 댓글 달아 주셔서 감사해요.
  • profile
    타이커스 2015.08.29 08:27
    모든 사람이 조각미남일수는 없는 노릇이죠. 그냥 자신이 남한테 한참 밀리는 외모고 몸매도 볼품없다고 해도, 그냥 받아들이면 되는겁니다.
  • profile
    책에봐라 2015.09.30 16:29
    그런가요... 제 잘못이 아닌데도요...
  • ?
    봄날 2015.08.29 09:10
    저도 제 자신에 많이 당혹스럽습니다. 물론 님과 결은 다르기는 하지만... 그래도 님을 가장 신경 써줄 사람은 님 스스로 밖에 없어요. 님을 좀 더 넓게 생각해주세요.
  • profile
    책에봐라 2015.09.30 16:30
    감사합니다. '넓게=스스로에게 마냥 관대하게'가 되어선 안 되겠지만 말이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과 위키위키 이용에 대하여 4 함장 2015.06.27 6392
1075 [게임베다] 이제 폴란드인이 우주로 가는 시나리오만 있으면 완벽합니다. 7 집토끼 2015.08.09 292
1074 [괴담] 일본의 저명한 지진학자 해외 탈출 3 alphatest02 2015.07.10 751
1073 [김영만(종이접기장인)] 엄청난 추억이지요. 2 alphatest09 2015.07.15 379
1072 [마시멜로군의 추천]나이트위시가 부릅니다.Elan. 1 마시멜로군 2015.07.29 337
1071 [모니위키] blame 기능 추가 2 file wkpark 2015.12.01 188
1070 [모니위키] mDict 사전 덤프 테스트용 4 wkpark 2015.09.01 469
1069 [모니위키] merge 기능 안내 wkpark 2015.11.26 197
1068 [모니위키] 부트스트랩 테마 테스트 11 wkpark 2016.01.08 671
1067 [모니위키] 분양형 위키 지원 예정입니다 2 wkpark 2015.08.27 191
1066 [모니위키] 사용자 문서 지원 7 wkpark 2016.01.11 383
1065 [모니위키] 위키간 문서 비교 기능 추가 2 wkpark 2016.01.01 500
1064 [모니위키] 저작권 침해 판별을 위한 기능 지원 모니위키에 추가 8 wkpark 2015.08.27 184
1063 [모니위키] 폴딩 문법 지원 추가 3 file wkpark 2015.11.30 314
1062 [새기능] 문서 길이 / 최종 갱신된 시간순 목록 6 file wkpark 2015.11.02 255
1061 [새해 인사] 2019년이 밝았습니다. 2 paro1923 2019.01.01 357
1060 [스포일러] 매스 이펙트 3를 클리어 했습니다. 감상입니다. 1 Urusa 2015.08.01 378
1059 [스포일러] 신테니스의 왕자님 신캐릭터. 1 민트민트 2015.08.04 399
1058 [안전 베다] 팔목에 끼는 수상 안전장비 Kingii 1 집토끼 2015.07.04 454
1057 [야구] 와일드카드 매치, 팽팽하네요. 1 paro1923 2015.10.07 192
1056 [야구] 플옵은 2차전까지 1승 1패 paro1923 2015.10.19 19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8 Next
/ 5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