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04 13:42

잡담하러 왔습니다

조회 수 443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요즘 일이고 뭐고 스트레스를 너무 받았는지 금요일 퇴근하자마자부터 쭈욱 자다깨다 하다가 오늘 아침에서야 뭐라도 좀 해 보려고 마음먹어서 지금막 지하철을 탔습니다. 기여를 할 만한 짬이 얼른 나야 할 텐데 말입니다. 아이고.

2. 김경문 감독님이 국대 맡으셨다고요(...)

3. 다들 잘 계시는지 모르겠습니다. 관리그룹은 이제 뭐 들어오시지도 않는 듯하고 광고글 처리 안 되는 것만큼 여기 상황을 딱 잘라 설명할 만한 게 또 있을까요. 그래도 이렇게라도 유지라도 되는 게 다행일지.

4. 홍역 조심하시고 독감 조심하시고 미세먼지 조심하시고 명절 잘 보내시길 바라겠습니다. 원래 더 길게 떠들다 갈랬는데 내릴 역이라서요. 이만.

  • ?
    paro1923 2019.02.05 00:56

    1. 저도 요즘은 순찰 돌며 이상편집이나 반달 잡느라 제대로 된 기여를 좀처럼 못하고 있어 좀 그렇습니다.


    2. 베이징 금메달 기억 때문인 듯 한데, 한국야구 황금기였던 그 시절과 골짜기 세대인 지금 세대 간에 전력차가 커서 별 기대는 안됩니다. 거기에다 고지식한 경기 운영 때문에 베이징 때도 결승까지 가서 말아먹을 뻔했고... (진갑용 - 정대현 조합이 나오길래 "이건 이겼다!" 하고 확신이 들었는데, 대회 끝나고 비화를 들어보니 그야말로 기적이었다고밖에...;)


    3. 그래도 메일을 보내면 읽어보시긴 하는 것 같습니다. 지난번에도 개인사정 때문에 장기간 돌보질 못했다고 하던데, 이번에도 비슷한 사정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4. perpenDcular 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바랍니다.


  1. 게시판과 위키위키 이용에 대하여

  2. [안전 베다] 팔목에 끼는 수상 안전장비 Kingii

  3. 근황

  4. 누군가 나무위키의 문서를 복붙하고 있는 것 같은데...

  5. 중국의 사이비 종교 [[화장종문]].

  6. 차라리 여기가 모든 인터넷 문제의 만악의 근원이나 악의 소굴이라면 좋겠군요.

  7. 베이징에서의 소식.

  8. 요즘 근황

  9. 이젠 일부러 대량 복붙하는 이용자도 있군요.

  10. 잡담하러 왔습니다

  11. 잡담

  12. 침팬지의 석기시대 진입

  13. 치킨값 인상에 문득

  14. No Image 01Nov
    by [군대간]무식한공병
    2015/11/01 by [군대간]무식한공병
    Views 441  Replies 3

    어제 우리 소대에서 [[미래일기]] 를 다같이 정주행했습니다.

  15. 어린 상주 이야기

  16. 네이버 아이디 해킹건은 경찰서에 신고 못하겠네요.

  17. No Image 03Jul
    by 함장
    2015/07/03 by 함장
    Views 439 

    청춘 기관총 항목 생성

  18.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음.

  19. 20만원 컴퓨터라 불리는 사건에 대한 잡담

  20. anan1421님 글은 분란 조성으로 이동 처리 합니다.

  21. 무단 포킹에 관련된 부정경쟁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59 Next
/ 5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