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39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녕하세요. 몽상가입니다.

 

어제 취직을 했습니다. 자세한 건 민감한 정보라 말씀드리기 어렵습니다만, 일단 제가 장애인(아스퍼거 증후군으로 인한 자폐성장애 3급)이라 장애인 복지 관련 일자리를 얻게 되었습니다.

 

제가 아스퍼거 증후군 환자이기도 하고(현재 저를 진료해주시는 정신과 원장님께선 제가 아스퍼거보다 사회적 의사소통장애에 가까운 것 같다고 하십니다만 일단은), 오랫동안 사회 활동을 안 하고 집에만 있었다 보니 사회성이 참 많이 떨어진 것 같습니다. 꾸준히 노력할 수밖에 없겠지요.

 

은둔형 외톨이(히키코모리)의 경우, 사회와 단절된 기간이 길면 길수록 정신적/육체적으로 쇠약해지고 사회성도 크게 저하된다고 하던데 왜 그런지 조금은 알겠더군요. 저는 비록 결코 히키코모리가 아니었습니다만 오랫동안 직업을 가지지 않고 주로 부모님과만 대화를 나누다 보니 직장이나 종교기관 등 일반 사회에서 대처하는 능력이 많이 지연되어버렸습니다. 빨리 고쳐야 할 텐데 말이죠.

 

 

아참, 그리고... 솔직히 나무위키 등장 초기에는 나무위키의 발전을 기대하기도 했습니다만, 지금은 나무위키에 별로 기대하는 게 없습니다. 신뢰성이 부족한 정보가 지나치게 창궐하는 것도 그렇고, 불필요한 젠더갈등/정치갈등/세대갈등이 여기저기서 불거지는 게 보이기 때문입니다.

Who's 몽상가

profile

1992년 서울 출생. 현재 서울 거주중. 2011년 제2국민역에 편입된 남자. 카톨릭 신자. 예수님과 석가모니의 뜻에 따라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고자 함. 고기를 굉장히 좋아함. 2019년 1월 2일 처음으로 직업을 구함. 하느님과 예수 그리스도를 믿으며 과학만능주의와 인권지상주의,쾌락지상주의를 숭배함. 죽을 때까지 소설가를 꿈꾸는 몽상가. 가장 동경하는 창작캐릭터는 DC코믹스의 플래시.

  • ?
    paro1923 2019.01.03 05:22
    오랜만입니다. 뭔가 노력드립 같습니다만, 하는 일 원하는 대로 잘 이뤄지시길 바랍니다.
  • profile
    몽상가 2019.01.03 09:15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과 위키위키 이용에 대하여 4 함장 2015.06.27 5481
1061 그러고 보니, 내용 숨기기 기능이 이젠 구현이 되는군요. 7 paro1923 2015.11.08 528
1060 고기는 먹고 싶은데 살찌는게 걱정된다면- 8 NEET 2015.10.12 528
1059 윤종신-오르막길 alphatest010 2016.01.06 525
1058 내과에서 간초음파검사랑 A, C형간염 검사를 해보자고 합니다. 어쨌거나 2016.02.01 522
1057 속칭 성코레, 성 프로젝트 리뉴얼판이 공개됐네요. 6 시아와사기 2015.11.28 520
1056 내가 쓴 글 내가 해석하기 6 file choi4624 2015.09.13 517
1055 저는 사람 특성가지고 사람 성별을 따지는 거 별로 좋아하지 않습니다. 3 파란하늘 2015.08.14 516
1054 모바일에서도 취소선이 되네요 4 Tiehulf 2015.07.13 515
1053 회원탈퇴하고 싶은데 어떻게 하나요? 2 pizon 2015.06.27 508
1052 태어나서 처음으로 여자화장실을 들어가봤습니다 2 봄날 2015.08.11 506
1051 검색엔진 순위에서 뒤로 밀린다아 4 choi4624 2016.03.17 505
1050 내 인생의 주인공이 별 볼 일 없는 위인이라는 걸 깨달았을 때의 그 당혹감 12 책에봐라 2015.08.28 504
1049 인터넷상 양극화에 대해 정리해서 위키 항목을 만들어 보는 것이 어떨까요? 53 NEET 2015.10.16 503
1048 카드를 무기로 쓰는 캐릭터가 누구누구 있었죠. 9 함장 2015.06.29 502
1047 [플래시게임] 지렁이키우기 게임 슬리더리오 푸념 2016.06.01 501
1046 호숫가에 말라죽어가던 나무에 생기가 돌아오네요. 2 alphatest02 2015.07.12 499
1045 방통위에 민원을 넣었습니다 4 file 무식한공병 2016.04.23 498
1044 위키코어미러 이건 또 머죠 4 2DU 2016.01.09 498
1043 위키의 재부흥에 대한 여러 방안에 대하여 2 hwemeral 2018.09.25 496
1042 왜 나무위키는 편집,recall,reverse 명령이 안되는 것인가 6 gmkim03 2015.08.31 49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8 Next
/ 5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