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23 추천 수 0 댓글 1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올스타를 정리해서 넣어야되나 싶습니다. (어차피 우리팀에선 나가는 사람도 없을건데...)

결국에 한화가 7위까지 올라가는 상황이 되었는데, 다른 팀이 7위 하고 있으면 망팀이네 할텐데 한화가 7위라니까 어째... 이게 다 선입견의 힘인가 싶습니다.

 

사실 한화 전력을 보면 우승(...)까지도 바라볼 수 있는 전력은 맞다고 봅니다. 그 다음이 문제겠지만(...)

  • ?
    paro1923 2016.07.14 23:09

    지금 한화는 영감님 '쥐어짜기'와는 상관없는 운에 따른 반짝 성과라고 봅니다. 과거 비슷한 시절이 있었죠. 새우(한대화)가 '야왕'이라고 금칠받던 후로끄 시즌(2011)...

  • ?
    perpenDcular 2016.07.14 23:54
    ~~사실 그 반짝 성과가 시즌 끝까지 지속돼서 가을야구 하고 그러면 김감독님 업적이 되는 거고 그런 거 아니겠습니까(...)~~
  • ?
    paro1923 2016.07.14 23:56
    제가 괜히 2011 시즌을 들먹였겠습니까... 안되는 건 안됩니다. 후로끄는 바로 들통나게 되어 있어요.
  • ?
    perpenDcular 2016.07.15 00:02
    그래서 취소선 그었습니... 가 문제가 아니고 우리 팀은 어떻게 되려나 싶습니다. 양감독님으로 계속 가자니 순위가 가망이 안 보이고 그렇다고 감독을 갈아치우면 뭐가 나아진다는 보장도 없고 구단주는 무슨 생각을 하는지도 모르겠고(...)
  • ?
    paro1923 2016.07.15 00:07

    하기사, 그렇다고 당장 현장에 간섭한다고 좋은 결과가 나는 것도 아니니... 돈줄인 구단주도 야구에 대해선 일반 팬들이나 그 이하 수준으로 해당 스포츠에 대한 이해도가 낮고... (애초에, 모기업과 구단주의 눈치를 볼 수밖에 없는 한국 야구의 태생적인 한계가 근본적인 문제입니다만, 여기까지 가면 거의 국가 차원의 노력이 필요한지라... 구장 사용권 및 수익 분배라던가....)

  • ?
    perpenDcular 2016.07.15 00:23

    뭐 그야 이 나라 프로야구의 시초가(...) 어쩔 수 없는 문제가 아닐까 싶습니다. 그러니까 넥센 같은 팀이 좀 좋은 선례가 되어주면(...)


    솔직히 리빌딩이 엄청 좋은 핑계라고 봅니다. "난 지금 리빌딩이란 걸 하는 중이다! 이를테면 3년만 기다려라!" 3년 동안 못 갈겠죠(...) 구단주가 "우린 지금 당장 우승을 해야겠다" 하는 모드가 아니라면야(...)

  • ?
    paro1923 2016.07.15 00:31
    문제는 구단주의 마음이야말로 세상에서 가장 못 믿을 것이라서(...)...
  • ?
    perpenDcular 2016.07.15 00:39
    그도 그렇죠(...) 참 어려운 문제입니다. 어쨌든 시즌 중에 감독을 갈아치울 것 같지는 않고, 이번 시즌 끝나봐야 윤곽이 나올 것 같은데...
  • profile
    비잔뽕이부족합니다 2016.07.15 12:14
    으음... 개인적으론 기아가 4강권이란게 신기하단 생각입니다. 선발만 좋은팀이라 생각했거든요(...)
  • ?
    paro1923 2016.07.15 20:56
    기아가 잘했다기보단, 다른 팀의 삽질로 인한 반사효과긴 했지만요. 특히 10개 구단 간에 전력 양극화가 심해진 이번 시즌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과 위키위키 이용에 대하여 4 함장 2015.06.27 6518
1209 카카오톡 PC버전에서 광고를 제거하는 방법 7 alphatest02 2015.08.03 3004
1208 무슨 궁금한거 있나요 33 함장 2015.12.07 2921
1207 아이폰은 화면 스크롤 캡쳐를 할 수 있는 어플이 있나요? 1 alphatest02 2015.10.03 2731
1206 여러 번의 경험에 의한 경찰서에서 고소장 반려 시 고소장 접수 팁? 2 어쨌거나 2016.07.13 2261
1205 요새 간혹(또는 꽤 자주) 520 에러가 뜨죠 4 perpenDcular 2017.08.03 2074
1204 드롭박스 버리고 원드라이브 쓰는 이야기... 5 choi4624 2017.03.18 2069
1203 방향성에 대해서 첨언하자면 15 함장 2015.09.07 1878
1202 아... 불기소처분이유서 떼러 검찰청에 직접 가야 하네요. 2 어쨌거나 2016.07.12 1368
1201 작성 권한 열려있네요. 5 집토끼 2015.06.24 1178
1200 산세베리아 수경재배를 도전하고 있습니다. 2 어쨌거나 2016.09.04 1168
1199 오늘 저녁은 쯔란양고기볶음이에요. 2 alphatest02 2015.07.20 1161
1198 전주 한옥마을 여행기 8 HOMURA 2015.08.26 1160
1197 현재 위키게시판의 운영 방향에 대해서 2 함장 2015.12.19 1023
1196 모바일에서도 취소선이 되네요 4 Tiehulf 2015.07.13 988
1195 위키워크샵 게시판 글 작성 권한에 대해 알고 싶습니다. 6 hikineet 2015.06.28 963
1194 은행나무 물꽂이를 도전해봤습니다. 2 어쨌거나 2016.04.20 955
1193 전자랜지로 라면을 끓여봤어요. 6 alphatest02 2015.07.23 953
1192 [[나무위키]]의 토론 DB를 포킹해보았습니다. file choi4624 2016.04.25 930
1191 가면 갈수록 위키위키 사이트들의 대외 이미지가 떨어지는 것 같네요. 20 file choi4624 2016.04.25 93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1 Next
/ 6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