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1.24 23:50

수능 끝나고 근황

조회 수 211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수능이 끝나고 카드를 회수당하니 가난하게(?) 살고 있습니다... 결국 돈 쓰는 스케일이 33%로 줄어드는 현금 생활을 하게 되었습니다. 일단 계란 한판이 3,990원이라 10원짜리 받는게 묘하게 불편합니다. 동전지갑 같은건 안쓰니까요. 일단 체크카드를 만들고 쓰는 시스템부터 만들어야 하는게 필요한데, 은행이 가까운데 있지 않아서 불편합니다. (다행이도 ATM은 가까이 있는데, 하필 그게 가족 누구도 안쓰는 IBK기업은행 ATM...)

2. 운전면허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일단 학교생활이 묘하게 시간을 잡아먹어서 알바 구하는 것도 약간 삐걱거리니 일단 면허부터 따는게 여러 가지 이유로 도움이 될 것 같고 시간 낭비 안하게 해주니 좋네요.

3. 수능 결과는 그냥저냥, ~~어디 우등생은 하나 빼고 잘나오던데~~ 애초에 욕심 없이 전략을 짜서 수능 결과가 입시에 큰 영향을 주지 않기도 하거니와 이미 끝난 시험에 입시라 신경이 안쓰입니다.

4. 웹 서버 하나를 굴리기 시작했습니다. 주소는 4624.namu.ml 이고 기본적으로 상시 굴리는 서버입니다만, 계속 전기료 아끼라고 저 없는 사이에 아버지가 코드를 뽑아서 서버 안정성은 처참하네요... 가뜩이나 이 컴퓨터는 VPN+웹서버+게임+기타등등 돌리느라 바쁜데

5. [[스카이라인]]을 시작했습니다. 전에 한번 해서 댐 잘못 지어가지고 건물 침수시키고 그랬는데 확장팩 나오고 나서 처음 해보는데 겨울맵은 전기로 난방하는 시민들 때문에 돈을 못버네요; 온도계가 영하 25도 찍을 때마다 전기 사용량이 25~40%씩 증가하니 공포입니다.

  • ?
    perpenDcular 2016.11.25 03:52
    2. 면허증 따면 민증은 어딘가에 버려두고 면허증만 들고 다니게 되더랍니다만, 직접 운전을 할 일이 잘 없다면 결국엔 정말 신분증 대용이랄까...
    3. 다 떨어지면 상황이 다른데, 어디 하나라도 붙어두면 그냥 별 생각이 안 들죠. 다 떨어져도 따로 미래 계획이 있다든지 하면 또 별 생각이 안 드는.
    4. 그냥 어디 호스팅 업체에 맡기는 것이 더 싸게 먹힐 수도 있습니다. 자세한 사정은 모르지만서도 제가 알았던 고3들은 개인 서버 24/7로 돌리는 사람이 없었기 때문에 이런 생각이 드는지 글쎄요, 뭐 아버님 입장에서는 상당히 큰 골칫거리로 보일 것 같네요.
  • profile
    choi4624 2016.11.26 08:32
    2. 민증 없으면 담배랑 술 못 사지 않나요..?!
    3. 제가 그런 경우입니다아;
    4. 호스팅 업체는 돈이 들지만 집 전기세는 제 돈이 안들죠...(?!) VPN이랑 비트토렌트 서버도 겸하는지라 대역폭이 좀 되야 하는데, 무료 호스팅으로는 택도 없습니다;
  • ?
    perpenDcular 2016.11.26 10:37
    2. 나이를 증명할 수 있게 주민번호 나온 신분증이면 다 됩니다. 사진 나온 걸로. ~~근데 담배 피우실라고...?~~ 게다가 분실 시 민증은 발급까지 며칠 걸리는데 면허증은 과장 좀 더해서 발급신청서 내자마자 옆에서 찾아가라고 부릅니다.
    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profile
    choi4624 2016.11.26 22:55
    2 ~~담배 안해요 엉엉~~
  • ?
    paro1923 2016.11.26 18:43
    1. 카드 사용에 익숙하신가 보군요. 전 아직도 카드가 어색한데... (그나마 자형 일 도울 적에 카드 사용을 좀 해 봐서 생소함만 겨우 벗어났을 뿐이라...)
  • profile
    choi4624 2016.11.26 22:54
    그래도 카드가 믿음직스럽진않아서 평소에는 비상용 현금을 가지고 다닙니다. 근데, 최근엔 돈 자체가 없어서 ㅠ.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과 위키위키 이용에 대하여 4 함장 2015.06.27 6378
1030 그림체 쩌는 미국의 웹코믹 동영상 펄시우스 2017.01.09 240
1029 늦었지만 새해 인사합니다. 3 펄시우스 2017.01.08 169
1028 인텔의 틱택톡(?) 전략에서 택에 해당되는 카비레이크가 나왔는데... 3 choi4624 2017.01.08 241
1027 아, 쪽팔려... 2 paro1923 2017.01.06 223
1026 FrontPage를 좀 바꿔봤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2 perpenDcular 2017.01.06 184
1025 어째 찝찝하네요. 5 paro1923 2017.01.05 189
1024 연말연시 인사가 늦었습니다 4 perpenDcular 2017.01.04 108
1023 현재 건의사항에 나오는 말 관련 2 perpenDcular 2016.12.31 156
1022 네이버캐스트 댓글판 중 하나가 네이버 뉴스댓글판이 되었네요. 2 choi4624 2016.12.28 146
1021 돌아왔습니다 4 perpenDcular 2016.12.28 184
1020 잡설. 2 paro1923 2016.12.23 145
1019 예전에는 "한국 판타지 이고깽이 질려서 라이트노벨을 본다" 는 소릴 좀 봤었는데 3 펄시우스 2016.12.21 208
1018 이제 하다하다 별의별 헛소리가 다 나오는군요 9 perpenDcular 2016.12.17 313
1017 데스크톱 후면팬 떼어내고 컴퓨터 쓰는 근황... 3 choi4624 2016.12.17 457
1016 전혀 엉뚱한 걸 계기로 목록 '밀어내기'를 했네요. 2 paro1923 2016.12.13 153
1015 리눅스용 윈도우 서브시스템 6 perpenDcular 2016.12.11 200
1014 잡 to the 담 7 perpenDcular 2016.12.05 161
1013 오랜만이군요. 1 비잔뽕이부족합니다 2016.12.04 138
1012 최순실 사건 완전 GG 2 gram 2016.12.02 206
» 수능 끝나고 근황 6 choi4624 2016.11.24 21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58 Next
/ 5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