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58 추천 수 0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레딧에서 매번 진행하는 AMA에서 과거 사회 운동가로 존중 받았지만 현재는 지나치게 인종적 선동과 자신의 이득만을 챙긴다는 비판을 받는 목사 제시 잭슨이 초빙됨

2. 중도 좌익이지만 (비교적) 정치적 올바름을 추구하는 레딧 측에서 제시 잭슨에게 평상시 하던 비판을 축약해서 질문을 하게 됨

3. 제시 잭슨은 당황에서 전혀 다른 답을 달아버리고, 이에 반발한 레딧 유저들에게 맹폭격을 받음

4. 이런 일이 있고 며칠 후, 난데없이 AMA를 총괄하던, 그리고 레딧의 시작부터 함께 해온 빅토리아 테일러가 잘렸다는 소식을 유저들이 알게 됨

5. 레딧 유저들은 과거 현재 CEO인 중국계 여성인 엘렌 파오가 정치적 올바름을 무기로 발언의 자유를 찍어 눌렀던 것에다가 빅토리아가 잘린 것에 대폭발하여 대규모 서브레딧들과 메인 서브레딧들이 일시적으로 문을 닫는 총파업 사태에 들어감

6. 엘렌 파오는 페미니즘 운동과 연합해서 이것이 자신이 여성이라 차별받는거라 언론플레이를 시전함

7. 더 빡친 유저들은 과거 엘렌 파오가 다른 회사에서 승진을 요구하다가 잘렸을때, 이것을 성차별이라고 고소했다가 패소한 것을 발굴하여 공개함

8. 레딧에서 결국 엘렌 파오는 일종의 Hate Meme이 되어버림

9. 결국 엘렌 파오는 이사회에 의해 잘리고, 레딧의 창립자인 스티브 허프먼이 CEO로 취임하게 됨

 

사족. NYT에서 이게 성차별이란 기사를 냈다가 레디터들에게 테러 맞음. 

 

뭐 이렇습니다. 레딧이 지난 2주간 아주 파란만장했었는데, 유저들의 승리로 끝난 것 같군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과 위키위키 이용에 대하여 4 함장 2015.06.27 6393
156 출근했는데 2 민트민트 2015.07.13 203
155 호숫가에 말라죽어가던 나무에 생기가 돌아오네요. 2 alphatest02 2015.07.12 566
154 진격의 양덕? 4 시아와사기 2015.07.12 528
153 육회 배달이 되네요 요즘은 9 hinuOO 2015.07.11 814
152 여행을 가려고 생각했다가 그만두었어요. 10 alphatest02 2015.07.11 339
151 아이고 더워라... 5 밀레니엄 2015.07.11 233
150 오오 잡게가 다시 열렸구나 12 임네닉 2015.07.11 251
» 미국 최대의 커뮤니티 사이트, 레딧의 스캔들의 진행과정 5 Urusa 2015.07.11 458
148 [괴담] 일본의 저명한 지진학자 해외 탈출 3 alphatest02 2015.07.10 751
147 데스노트 드라마의 피해자 2 민트민트 2015.07.10 575
146 오늘 나온 특식은 장어구이 덮밥인데 3 alphatest02 2015.07.10 496
145 최근글 아래에 최근 댓글 역시 표시하는게 좋지 않을까요? 2 Urusa 2015.07.10 224
144 살다살다 이런 건 처음 보네요 8 file 레드불 2015.07.10 368
143 위키피디아가 요즘에 대대적으로 개편에 들어갔어요. 1 alphatest02 2015.07.09 188
142 예나 지금이나 최고의 퀄리티를 가진 학식은... 4 meph 2015.07.09 227
141 오랜만에 오는군요. 5 dudvhs0604 2015.07.09 275
140 대학교 다니시는분들 각자 학식이 얼만지 이야기해봐요. 10 anan1421 2015.07.09 337
139 기대도 안 했는데 기쁜일이 일어났습니다. 5 시아와사기 2015.07.09 314
138 오픈베타 위험하지 않나요? 2 hinuOO 2015.07.09 423
137 오늘의 일용할 양식 2 alphatest02 2015.07.08 19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6 47 48 49 50 51 52 53 54 55 ... 58 Next
/ 5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