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01 19:07

오랫만입니다 + 근황

조회 수 176 추천 수 1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여긴 아직도 건재하네요. 이용자는 줄었지만 그래도 꾸준히 나름의 길을 찾고 있는거 같습니다.

 

현재 로스쿨을 갈까, 취직을 할까 하다가 결국 취직을 해서 현재 변리사 사무실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외국 특허법 자문 + 영문 명세서 검토). 월급은 좀 짜지만 경력이 적은 저에게 + 영문으로 나가는게 생각보다 적어서 거의 반쯤 꿀빠는 상황이라 불만은 딱히 없네요.

 

요새 다이어트를 다시 시작하면서 건강식으로 식사를 꾸려나가고 있는데, 바깥에서 편의점 식사랑 백반 등으로 해결할때보다 돈이 더 드는 느낌입니다(...). 닭가슴살, 달걀, 야채, 과일 위주로 소비하고 있는데 과일이랑 달걀이 너무 비싸네요(....). 사과 한알에 천원, 한라봉 하나에 이천원, 오렌지 하나에 천원 뭐 등등등(....). 유일하게 저렴한게 바나나인데 바나나는 허기 달래는데는 좋아도 저게 포만감은 없으니 많이 먹을 수 없는 과일이고, 저렴하다고 해봐야 미국에서 500g당 800원 내던거에 비하면 뭐(....) 많이 비싸죠. 덕분에 외식도 끊고 술도 안 마시는데 식비가 더 드는 기묘한 상황을 겪고 있습니다.

 

  • profile
    choi4624 2017.03.01 20:17
    달걀은 뭐, AI파동이후로 조금씩 조금씩 가격이 내려가고 있기는 합니다...
    여러가지 과일이나 채소류는 저희 집에선 그냥 매주 먹을걸 상정하고 비축해놓습니다. 그렇게 해야 돈이 덜 드니까요.
    ~~문제는 그중에서 최소 33%는 썩어서 버리거나 상태 메롱한 상태인데 먹는다는 겁니다.~~
  • profile
    NEET 2017.03.04 00:14
    미국에서 한국으로 오기 직전에 계란 12개들이 한 더즌에 2.12하는거 보고 비싸졌다고 혀차고 왔는데 여기 오니 10개에 3900원이 되있네요(.......)
  • ?
    paro1923 2017.03.02 21:12
    역설적으로, '정크 푸드'가 왜 비교적 싼지를 느끼게 해 주죠. 현대 사회는 건강 챙기는 것도 돈으로 환산되니 난감합니다.
  • profile
    NEET 2017.03.04 00:15
    사실 건강하게 먹으면서 다이어트를 안 할거면 돈이 정크푸드 대비 크게 많이 들진 않습니다....
    다이어트 하면서 건강하게 먹으려면 돈이 왕창 깨질 뿐이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과 위키위키 이용에 대하여 4 함장 2015.06.27 5481
1061 요즘 피곤하네요. 1 paro1923 2017.04.12 146
1060 제가 무슨 문서를 손댔는지 기억나질 않습니다... 4 choi4624 2017.04.08 225
1059 나무위키 운영자 정보랍니다. 9 이클루라 2017.04.07 529
1058 오랜만에 하는 잡담 6 perpenDcular 2017.04.05 138
1057 [야구베다] 개막전 감상. 1 paro1923 2017.03.31 107
1056 타이밍이 늦었다고 해야 하나... 1 paro1923 2017.03.24 141
1055 드롭박스 버리고 원드라이브 쓰는 이야기... 5 choi4624 2017.03.18 925
1054 아아, 왠지 하기 싫다... paro1923 2017.03.12 115
1053 탄핵 관련 문서를 손볼려고 하는데, 막막하군요. 1 paro1923 2017.03.10 193
1052 오랜만입니다. 3 비잔뽕이부족합니다 2017.03.10 124
1051 엘지트윈스 BI가 바뀌었습니다 file perpenDcular 2017.03.10 174
1050 WBC 기간이군요 2 perpenDcular 2017.03.07 90
1049 전쟁에 관하여 플라톤이 남긴 명언이 있군요. 1 몽상가 2017.03.06 195
1048 집단괴롭힘을 볼 때마다 이런 생각이 듭니다. 4 몽상가 2017.03.05 199
» 오랫만입니다 + 근황 4 NEET 2017.03.01 176
1046 위키백과의 반달사건이 매스컴에 올라왔습니다 2 perpenDcular 2017.03.01 147
1045 여기도 오랜만이네요 2 d0319 2017.03.01 122
1044 윈도우 1703(예상)이 곧 나오겠군요 1 perpenDcular 2017.02.23 126
1043 라이젠이 대박을 쳤네요 2 choi4624 2017.02.23 138
1042 스레드 조회 수를 보다가 이상한 점을 발견했는데... 3 file perpenDcular 2017.02.17 13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8 Next
/ 5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