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69 추천 수 1 댓글 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너무 많은걸 보여주고 있네요. 제 뇌에서 다 처리가 불가능합니다;

뭐, 인터넷 사이트 속성이 리그베다는 현실에 엄청 묶여있다는 것을 고려하면 이런 충돌은 어쩔 수 없다고 봐요. 다만, 이 관계가 이념싸움급으로 진화하질 않기를 바랍니다.
  • profile
    zlzleking 2015.08.07 01:20
    사실.. 제가 여기 오게 된 이유가. 위키 갤러리에서 choi4624님의 글을 보고 온 것이었습니다.
    어쩌다 보니 다른 위키로 들어가게 되어서 규정논의 등에 참가했고, 여기와는 접점이 없는 제 입장에서 자유롭게 이야기 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차에 제안을 받아서 왔습니다만.

    아직 감정의 골이 깊은 것 같습니다. 언제쯤 평화로워질 수 있을까요?
  • profile
    choi4624 2015.08.07 03:09
    시간이 해결해 줄 수 있을 것 입니다.
    일단 위키마다 좀 손봐야 할 부분이 있어요. 지나치게 적대감정이 드러난다던가, 강한 검열이라던가 등등. (뭐, 예전 얘기일려나?)
  • profile
    zlzleking 2015.08.07 03:23
    일단 그쪽 위키에서의 움직임은 이제 '자정하자' 쪽으로 가고 있는 것 같으면서도
    정치적 무관심이 대단한지라.....

    다만 이런 식으로라도 교류가 지속적으로 이루어져야 장기적으로는 화해의 분위기를 만들 수 있다고 생각해요.

    불통을 고수하면 끝까지 대립하는 거니까요.
  • profile
    집토끼 2015.08.07 01:51
    새로 오시는 분들에 대해서 반가움만 느끼는건 힘든 사람들이 있는거 같습니다.~~오자마자 신병 받아라 한거도 아닌데~~
  • profile
    choi4624 2015.08.07 03:11
    문제는 이 일 전반이 누구하나 정확한 정보를 얻기 어렵다는 겁니다. 정보를 생산할수록 바로잡아지는게 아니라 왜곡되고 있어요. (심지어 제가 신경써도 왜곡이 벌어집니다.)
  • ?
    paro1923 2015.08.07 03:09
    사람이 완전히 냉철해지기 힘들다지만, 그래도 좀 더 나은 방향으로 나아가기 위한 논의에선 사감이나 의심을 잠시 접어두고 좀 더 폭넓은 생각을 받아들이는 자세를 취하는 게 여러모로 좋은 법인데, 그런 부분에서 조금 아쉽습니다.
  • profile
    choi4624 2015.08.07 03:10
    저도 스트레스 받으면 감정조절 안되서 제대로 된 판단과 행동이 안되요, 만성피로에 빠져도 비슷하고.....
  • profile
    Urusa 2015.08.07 06:53
    "우리 이념을 받아들여라"라고 먼저 주장한 쪽이나, 터지기 직전 신나게 도배하고 뻘글 올리던 사람들이 이제와서 "우린 무해한 의도로 건전한 의견을 내려 왔습니다"라는 식으로 이야기를 한다면 의구심이 들 수 밖에 없는 문제라고 봅니다만.
  • ?
    paro1923 2015.08.07 10:00
    우루사 님은 일단 분노부터 좀 가라앉히시는 게 급선무 같네요. 남들이 보기엔 지나치게 배타적으로 보일 수 있습니다.
  • profile
    Urusa 2015.08.07 10:59
    여기서 자기들에 대해 한마디만 해도 청위병, 꼰대 이러면서 본진 퍼가서 조리돌림 하는 쪽을 신뢰하기가 쉽겠습니까.
  • profile
    alphatest02 2015.08.07 11:08
    이해해요. 하지만 지금은 못믿을만한 애들이라도 받아줘야죠. 그들이 문제 일으킨 후애 처리해도 되요.
  • ?
    paro1923 2015.08.07 11:16

    그거는 그거, 이건 이거죠. 다르게 보면 그런 태도 또한 외부 여론에 지나치게 일희일비하는 게 됩니다. 어차피 지금은 뭘 해도 까이는 중인데...

  • profile
    Urusa 2015.08.07 11:29
    그건 그거, 이건 이거라고 분리해서 볼 수가 없지 않습니까. 당장 이쪽에 트집잡으려고 안달나 있는 사람들이 "건전하고 무해하게" 의견을 낼거라고 파로님은 신뢰할 수 있습니까?
  • ?
    paro1923 2015.08.07 11:37

    알파테스트02 님의 말로 대신하겠습니다. 걸러서 참고할 수도 없을 정도로 과민할 필요도 없고요.

  • profile
    타이커스 2015.08.07 18:10
    자자, 우루사님이 왜이러시는지는 알겠는데, 저쪽에서 우리껄 받아들여라고 '강요'한게 아니라, 단순히 이런게 어떻겠냐고 의견을 낸것뿐이지 않습니까? 서로서로 교류는 하고 살아야죠.
  • ?
    봄날 2015.08.07 07:19
    뭐 눈에는 뭐만 보인다고 사람 의도를 한 없이 깎아내리면 무슨 행동이든 안 좋아 보이는 법이죠. 지금 위키지기 논의에서 나무위키식 운영체제(?-전 자꾸 이걸 나무위키식 운영체제로 왜 한정지으려는 건지 모르겠는데) 이야기했다고 뭐라 뭐라 하는데, 제도 도입하려면 외부 사례를 검토하는 건 당연한 수순이고요. 이렇게 다른 위키 유저라고 배척해봤자 우리만 불리해져요. wkpark님도 위키계에 기여해보겠다고 여기저기 위키 참여 중이시고, 많은 분들이 두 위키 이상 계정 가지고 있는데, 이렇게 배척부터 하는 건 결국에는 여길 고인물로 만들겠다는 의도로 밖에 안 보인다는 거죠.
  • ?
    밀레니엄 2015.08.07 13:15
    안 그래도 전 관리자의 병크로 지금 이미지가 약간 안 좋은 상황인데 다른 위키와의 교류를 배척하다보면 결국은 도태되고 말겁니다.


  1. 게시판과 위키위키 이용에 대하여

  2. 돌아왔습니다.

  3. 아니 천안에 이성당이 생긴다고?

  4. 자전거를 샀습니다.

  5. 고생고생해서 항목 뜯어고쳤더니...

  6. 오랜만입니다

  7. 태어나서 처음으로 여자화장실을 들어가봤습니다

  8. 노트북에 윈도우 10을 올려서 쓴지 일주일째.

  9. 복구가 언제쯤 완료될까요?

  10. No Image 11Aug
    by Ect
    2015/08/11 by Ect
    Views 362 

    계정 찾긴 했네요

  11. 취미로 다시 프로그래밍을 건드리고 있습니다.

  12. 무익하고 무의미한 뻘글이지만

  13. 2015 리그베다 위키 사태 이전에 쓰던 계정 남아 있었네요

  14. 개인적으로 마스코트 사용을 좀 더 활발히 했으면 좋겠어요.

  15. 이스트소프트는 머리가 좋군요.

  16. A HIDEO KOJIMA GAME

  17. [게임베다] 이제 폴란드인이 우주로 가는 시나리오만 있으면 완벽합니다.

  18. 처음뵙겠습니다.

  19. 우와.. 위키지기 도입논의 게시글이;

  20. 치킨값 인상에 문득

  21. 타 위키에 비해 인터페이스가 깔끔하네요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 58 Next
/ 5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