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36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주말 시간 알차게 보내야지 했는데...
늦잠자고 밥먹으니

 

벌써 12시가 넘었네요...ㅠㅠ

 

주말은 항상 이렇게 되는거 같아요..

  • ?
    paro1923 2019.03.10 01:13
    어쩌다 쉬는 날이 찾아오면 폐인처럼 주침야활이 되는 저에 비하면, 그래도 오후 시간이 남아있네요. (...)


  1. 게시판과 위키위키 이용에 대하여

  2. 자잘한 반달이 가끔...

  3. 위키의 재부흥에 대한 여러 방안에 대하여

  4. No Image 23Sep
    by paro1923
    2018/09/23 by paro1923
    Views 247 

    한가위입니다. (인사글)

  5. 안녕하세요. 처음으로 가입했어요.

  6. 오랜만에 글을 올려봅니다

  7. 여전히 정치글 외 자유 사이트인가요?

  8. 잡담이라고 하긴 그렇고~ 매일 화장실에서 읽는 긍정의 한줄 적어봅니다.

  9. 잠시 잡담 남깁니다.

  10. 대규모로 작성글이 사라지는 현상

  11. 오랜만에 들렸는데 밑밑 글 보고 생각난김에 뻘글 좀 써보고 갑니다.

  12. No Image 09Apr
    by paro1923
    2018/04/09 by paro1923
    Views 278 

    조금 잡담.

  13. 쓸까 말까 오랫동안 고민하다가 써보는 글

  14. 야구 2018시즌 개막.

  15. 이미지 캐시 서버 이야기

  16. No Image 13Mar
    by paro1923
    2018/03/13 by paro1923
    Views 216 

    요즘 '쓰레기 게임' 관련 문서에서 난리치는 사람이 있네요.

  17. 본문속에 링크를 숨기는 식으로 홍보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18. No Image 09Mar
    by 하양이24
    2018/03/09 by 하양이24
    Views 139 

    잡초 인생속 나

  19. No Image 08Mar
    by 하양이24
    2018/03/08 by 하양이24
    Views 147 

    희망의 봄비 오던 날

  20. 우리들 흰벽

  21. No Image 07Mar
    by 하양이24
    2018/03/07 by 하양이24
    Views 95 

    솔향 가득한 청솔 보며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7 Next
/ 5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