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목표에 다가가고 싶다면

 

i never hit a shot, not even in practice, without having a very sharp.

in-focus picture of it in my head.

머릿속에 또렷하게 초점이 잡히지 않는 한 

나는 연습이라도 샷을 하지 않는다.

 

잭 니클라우스 jack nicklaws

 

공을 어디로 보내야 하는지, 얼마나 힘껏 골프채를 휘둘러야 하는지전혀 알지 못하는

상태에서 공을 치려고 한다면? 이런 핸디캡에서는 아무리 훌륭한 선수라도 실패할 수밖에 없다.

훌륭한 골프 선수들은 이와는 반대다. 그들은 온몸으로 느끼기 전에는 절대 공을 건드리지 않는다.

이처럼 머릿속에 이미지를 그려 보면 그것을 이루는 데 무엇이 필요한지 몸이 저절로 알게 된다.

 

매일 응가 타임가지면서 읽는 작은 책아 입니다.~ 

뭔가 느껴지는 부분이 있었으면 좋겠네요.

 

 

  • profile
    라스트 오더 2018.09.10 17:58
    멀쩡해 보이는 글이지만 소스코드에 성인사이트 링크가 들어있습니다.
  • ?
    paro1923 2018.09.12 02:26
    뜬금없는 글이라고 생각하면서도, 겉으로 드러나는 게 안 보여서 신고조차 누르지 못하고 그냥 방치만 했는데, 역시나 그런 거였군요. 난감하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과 위키위키 이용에 대하여 4 함장 2015.06.27 6402
1140 조만간 추석이라 잡담하러 왔습니다. 1 perpenDcular 2019.08.29 175
1139 여름 휴가철이네요. 1 스코다비아 2019.07.29 369
1138 잡설(+근황) 1 perpenDcular 2019.07.04 415
1137 정말 오랜만에 오네요. 1 뭉글빵 2019.07.03 395
1136 이번에 홍콩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2 스코다비아 2019.06.30 345
1135 인류 역사상 최고의 천재는 누굴까요? 몽상가 2019.06.18 218
1134 거의 반년만에 글을 올립니다 4 몽상가 2019.06.14 288
1133 봄옷산지가 어제같은데... 2 무사 2019.06.08 292
1132 제17회 경상북도 영상콘텐츠시나리오 공모전 file 남쌩 2019.05.30 218
1131 잡담 aka 잡담 3 perpenDcular 2019.03.24 782
1130 오랜만에 잡담 남깁니다. 1 paro1923 2019.03.07 485
1129 잡담하러 왔습니다 1 perpenDcular 2019.02.04 441
1128 기여에 대한 정당한 보상과 탈중앙화로 보장되는 투명성의 위키 everipedia 2019.01.28 599
1127 날이 너무나도 춥습니다. 1 eb079993 2019.01.03 798
1126 요 몇 달 동안 불면증과 싸우고 있습니다. 2 몽상가 2019.01.02 387
1125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2 몽상가 2019.01.02 344
1124 [새해 인사] 2019년이 밝았습니다. 2 paro1923 2019.01.01 358
1123 오랜만에 왔지만 여긴 정말 갈때까지 갔단 생각이 드는군요. 2 전위대 2018.12.30 519
1122 격조했습니다. 1 perpenDcular 2018.11.27 378
1121 요즘 눈에 띄는 반달 유형이 있습니다. (짧은 글) 3 paro1923 2018.10.23 55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8 Next
/ 5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