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98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일회성 반달하고 도망가는 놈들은 여전히 잊을만 하면 또 출몰해서 짜증나는군요.

아까도 잠시 다른 데 둘러보다가 돌아와 보니 30분 정도 사이에 또 무차별 반달하고 튄 반달러가...  

늦게나마 일시차단은 걸어놨습니다만, 놈들 의도(아마도 트롤링 자체, 또는 그런 짓을 해서 정상적인 이용자들 짜증내는 반응 보기)대로 몰리는 것 같아 그게 기분나쁩니다. 

요즘 자동차단 기능도 좀 미묘하게 돌아가서(종종 수정하다 '봇이 아닙니다' reCHAPTCHA 체크에 가로막히기도...) 피곤한데... 

  • ?
    perpenDcular 2017.12.25 22:09
    그렇다고 비회원 기여를 아예 막을 수도 없고, 무엇보다 반달인지 아닌지 판단하기 애매한 경우도 있어서 난감한 문제입니다. 어쩌면 반달을 '안 잡는 게 더 나을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만, 또 우리 입장에선 반달당한 문서를 인지해 놓고도 그대로 놔두는 게 용납이 안 되니까요(...) 신고 스레드를 만들어서 스레드에 제보되는 문서와 그 수정자만 조사하는 것도 방법이겠습니다만 결국엔 제보가 안 되는 문서들은 놔두자는 얘기밖에 안 되네요.
  • ?
    paro1923 2017.12.26 00:41
    저도 애초에 이러한 종류의 '창과 방패' 싸움에선 방패가 일방적으로 불리하단 건 알고 있습니다. 알고 있는데도, 불만이 쌓이는 건 어쩔 수가 없으니 그게 더 속쓰립니다.
  • profile
    무식한공병 2018.03.02 15:10

    아니 paro님. 반달이 아직도 있단 말인가요?
    안타깝게도 인지도가 나무쪽보다 훨씬 낮아지고 관심도도 많이 밀리는 (당장 양 위키의 '최근 바뀐글' 목록 시간대를 비교해 보세요 ...) 지금은 도리어 반달, 관종, 문서 사유화 등의 문제들도 죄다 그쪽으로 넘어간 것으로 알고 있거든요. 드문드문 있나부네

  • ?
    paro1923 2018.03.03 04:42

    순수 빈도만 따지면 비교도 되지 않고 대부분은 위에서 말했듯이 단순한 일회성 반달입니다만, 여기 망하라고 굿하는 이들도 여전히 잔존해 있고, 또는 다른 위키에서 문서사유화나 거짓정보 반달 등의 문제로 쫓겨난 뒤 여기에다 테라포밍(...)을 시도하는 사람도 종종 있습니다. 저번엔 문서사유화 문제로 문서 수백 개를 가지치기한 적도 있고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과 위키위키 이용에 대하여 4 함장 2015.06.27 4178
1125 카카오톡 PC버전에서 광고를 제거하는 방법 7 alphatest02 2015.08.03 2666
1124 무슨 궁금한거 있나요 33 함장 2015.12.07 2548
1123 아이폰은 화면 스크롤 캡쳐를 할 수 있는 어플이 있나요? 1 alphatest02 2015.10.03 1932
1122 방향성에 대해서 첨언하자면 15 함장 2015.09.07 1425
1121 여러 번의 경험에 의한 경찰서에서 고소장 반려 시 고소장 접수 팁? 2 어쨌거나 2016.07.13 1402
1120 전주 한옥마을 여행기 8 HOMURA 2015.08.26 1034
1119 작성 권한 열려있네요. 5 집토끼 2015.06.24 859
1118 현재 위키게시판의 운영 방향에 대해서 2 함장 2015.12.19 850
1117 가면 갈수록 위키위키 사이트들의 대외 이미지가 떨어지는 것 같네요. 20 file choi4624 2016.04.25 835
1116 [[나무위키]]의 토론 DB를 포킹해보았습니다. file choi4624 2016.04.25 809
1115 산세베리아 수경재배를 도전하고 있습니다. 2 어쨌거나 2016.09.04 793
1114 정말 치졸한 행위네요 32 오오하시아야카 2015.11.11 775
1113 애니메이션 한국방영일람을 작성중인 유저입니다. alphatest09 2015.07.04 760
1112 전자랜지로 라면을 끓여봤어요. 6 alphatest02 2015.07.23 755
1111 검찰청에다 누구를 사이버모욕죄로 고소장을 넣었는데 수사가 되게 오래 걸리는군요. 15 어쨌거나 2016.01.21 737
1110 (혹시라도)미국에 올 일이 있다면 절대 피해야할 냉동식품 브랜드 TOP 5 모음집 12 NEET 2015.10.14 734
1109 우마루 6 file 임네닉 2015.07.16 729
1108 오늘 저녁은 쯔란양고기볶음이에요. 2 alphatest02 2015.07.20 725
1107 아... 불기소처분이유서 떼러 검찰청에 직접 가야 하네요. 2 어쨌거나 2016.07.12 71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7 Next
/ 5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