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88 추천 수 0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변경의 노기사]]' 소설이 정발되었길래 조금 수정하는 김에 나무위키 쪽으로 한 번 검색해 봤는데, 뭔가 서술이 유사한 데가 있어서 최초 버전을 보니 제가 작성한 걸 그대로 가져갔더군요. 지금은 문서 곳곳에 수정이 다소 가해졌으니 이제와서 거기다 따지기 뭣하고 또 구차한 것 같아서(이미 과거에 세인트 세이야 관련 문서 문제로 한 번 따진 적이 있어서, 나무 쪽에선 세인트 세이야 관련 문서를 거의 손대지 않더군요. 또 어깃장 놓자니 좀 쪼잔해 보이기도...) 말을 안 했습니다만, 얼마 전에 나무위키에서 불펌된 내용을 롤백한 게 생각나서 좀 씁쓸하기도 하고 그렇네요. 일전엔 '[[리쿠도]]' 문서가 펌질되었다가 거기서 자체적으로 토론을 거쳐 재작성한 일도 있었고...

 

뭐어, 위키위키라는 게 특성상 불펌을 완전히 막을 수는 없다지만...

 

  • profile
    choi4624 2017.11.28 01:08
    이런 문제가 쌓일수록 공공의 적이 될텐데, 정보가 쌓인다고 무작정 이용하는 사람들이 있죠. 개인 단위로 처리하기도 힘들고요.
    개인적으론 인터넷 관련 문제에 법률적용의 한계를 좀 고쳤으면 좋겠습니다. 우회하자 우회하자로 발전하니 뭐가 정상이고 뭐가 비정상인지 ㅁㅁㅁㅁ
  • profile
    무식한공병 2017.12.01 00:26
    그래서 나무위키 내에서도 '돚거위키' '좆무위키' 라는 비판이 있긴 합니다.
  • ?
    paro1923 2017.12.10 02:24
    공교롭게도, 12월 3일에서 어제까지 나무위키에서 내용이나 문서 전체를 불펌해온 것으로 추정되는 사용자가 1명 발견됐습니다. 일단 주의 코멘트를 남겼습니다만, 저 쪽에게 빌미를 주고 싶진 않은데...
  • profile
    펄시우스 2018.02.02 14:19
    그쪽 사이트가 더 이용자가 많을 텐데, 굳이 뭐하러 리그베다 걸 퍼가는 건지 모르겠네요...

    차라리 양쪽 다 이용하는 사람이라면 또 모르겠는데...
  • ?
    paro1923 2018.02.05 00:05
    공교롭게도, '이쪽만의 컨텐츠'를 만들려고 제가 생성한 - 리그베다에만 있던 문서들이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과 위키위키 이용에 대하여 4 함장 2015.06.27 3973
37 위키 수정하기가 상당히 힘들군요. 5 펄시우스 2017.10.21 210
36 크으...대투수님...ㅠㅠ 1 file 비잔뽕이부족합니다 2017.10.26 151
35 rename 기능을 이제야 알게 되었습니다만, 뒷처리가 만만찮네요. 1 paro1923 2017.11.09 158
» 외부로 불펌된 문서가 있었군요. 5 paro1923 2017.11.20 288
33 한글로 된 어도비 파일을 영문으로 바꾸는 방법이 무엇인가요? 1 파란하늘 2017.11.20 207
32 반달러 잡아내는 것도, 좀 지치네요. 4 paro1923 2017.12.25 282
31 올해도 9 perpenDcular 2018.01.01 270
30 설날 문안. 1 paro1923 2018.02.16 54
29 잡담게에 글 쓰는 것만이라도 비로그인 허용 어떨까요? 4 무식한공병 2018.03.03 43
28 봄이로군요 1 perpenDcular 2018.03.03 16
27 꿈속에 하양이24 2018.03.04 13
26 종이 보석함 하양이24 2018.03.04 23
25 안녕하세요. ;) 2 anece 2018.03.05 28
24 나의 눈이 내리던 그 산장에서 하양이24 2018.03.05 9
23 수학과는 외로운 고지능자가 지내기 좋은 곳인가요? 2 몽상가 2018.03.05 67
22 기억속의 꿈 하양이24 2018.03.05 14
21 외로운 엄동 하양이24 2018.03.06 13
20 그기 안개 하양이24 2018.03.07 14
19 친구를 먹다 우리 하양이24 2018.03.07 15
18 우리는 안개를 따라 걸어갑니다 하양이24 2018.03.07 2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7 48 49 50 51 52 53 54 55 56 Next
/ 56
XE Login